UPDATED. 2019-11-15 11:10 (금)

우주 비행사 전용 시계...오메가 스피드마스터 프로페셔널
우주 비행사 전용 시계...오메가 스피드마스터 프로페셔널
  • 장일정 기자
  • 승인 2019.09.27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앨런 세퍼드가 미국인 최초로 우주에 나간 이후 58년이 지난 현재까지, NASA가 우주 공간에서 착용을 허가한 손목시계는 오직 하나 뿐이다. 오메가 스피드마스터 프로페셔널이 그것이다. 전 세계의 모든 손목시계 중 NASA1965년에 제시한 요구조건을 충족시키는 것은 현재까지도 유일한 시계다. 당시 NASA12G의 중력가속도와 섭씨 94도의 온도에서도 견디는 기계식 손목시계를 요구했다.

이 시계는 제미니 프로그램과 아폴로 프로그램 당시 표준 지급품이었다. 아폴로 11호의 승무원 버즈 올드린은 이 시계를 차고 달 표면을 누빈 최초의 인간이 되었다. 닐 암스트롱은 달 착륙선 내부에 시계를 두고 내렸기 때문에(달착륙선의 시계 고장으로 자신의 시계를 대용품으로 사용했다),

이 시계를 달 표면에서 사용하지 못했다. 1990년대 이후에는 개량형이 생산되어 우주 왕복선 승무원들에게 지급되었다. 개량형 역시 원형과 마찬가지로 내충격성 및 내자성을 갖는다. 이 고급 손목시계는 태엽을 손으로 감아 줘야 움직이는 수동식이다. 수동이지만 중력이나 다른 외부 전원이 필요 없다. 시계 렌즈는 언제나 플라스틱을 고집하고 있다. 설령 깨지더라도 우주복을 찢을 만큼 날카로운 파편이 발생하지 않기 때문이다.

 

장일정 기자 iljung@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