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8 18:26 (화)

인터배터리 2018 개최...소형 배터리, ESS전지, 전기차 배터리, 전고체 기술 등 미래 조망
인터배터리 2018 개최...소형 배터리, ESS전지, 전기차 배터리, 전고체 기술 등 미래 조망
  • 이고운 기자
  • 승인 2018.09.28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터배터리(InterBattery) 2018’

무선과 인공지능, 전기차 등 2차 배터리가 산업계 화두로 떠오른지 이미 오래다. 배터리에 대한 관심이 산업계 뿐 아니라 전 분야에 걸쳐 핵심 요소로 여겨지는 시대에 세계 3대 이차전지 전시회 중 하나로 꼽히는 ‘인터배터리(InterBattery) 2018’이 10월 10일부터 12일까지 서울 코엑스 A홀에서 3일간 개최된다.

‘인터배터리(InterBattery)’ 배터리 재팬(Battery Japan), CIBF(China International Battery Fair)은 세계 3대 전지산업전으로 꼽힌다.

이 전시회는 국내 최대규모로 열리는 복합에너지전문전시회 ‘에너지 플러스 2018’ 중 하나로, 국내외 에너지 산업의 유수 기업들이 최근 주목받고 있는 전기차 배터리의 최신 기술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인터배터리 전시회에 참가하는 기업들은 소형 배터리, ESS전지, 전기차 배터리를 비롯, 차세대 배터리 기술로 꼽히는 전고체 기술 등을 전시해 배터리의 현재와 미래를 조망할 계획이다.

이번 인터배터리 2018에서는 LG화학, 삼성SDI, 엘앤에프, 포스코켐텍, 포스코ESM 등 500여개 국내외 글로벌 전지기업들이 대거 참여하며 1500부스 규모로 운영될 예정이다.

LG화학은 4차 산업혁명으로 변화하는 시장 환경 속에서 배터리가 우리 일상에 어떻게 자리잡아가고 어떤 역할을 하는지 소개하며 차세대 전기차용 배터리를 비롯한 다양한 제품들을 전시할 계획이다. 삼성SDI는 무선(Wireless)의 시대를 견인한 배터리 기술을 선보이며 곧 다가올 초연결(Hyperconnectivity) 사회를 표현하는 ‘Tommorow Park’ 콘셉트로 미래 비전을 제시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차세대 전지 기술과 완성차 EV차량 등 최근 관심이 높은 기술과 신제품 위주로 보여주는 특별관을 별도로 운영한다는 점에서 타 에너지 전시회와는 차별점이 있다.

차세대 전지 기술을 보여주는 특별관인 ‘인터배터리 픽(InterBattery’s PICK)’은 최근 주목받고 있는 에너지저장장치(ESS) 등 차세대 배터리 기술과 신제품들을 한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다는 점에서 기대가 높다.

아울러 대표적인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참여로 구성된 ‘이브이 나우(EV Now) 특별관’도 운영된다. 이 특별관에서는 최첨단 에너지 기술이 접목된 완성차 업체의 전기차 모델들을 한 공간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전기차에 사용되는 혁신적인 배터리 기술들을 다양한 방식으로 접해볼 수 있는 체험부스가 함께 마련된다.

이 외에 다양한 부대행사들도 주목할 만 하다. 국내 최대 규모로 열리는 ‘더 배터리 컨퍼런스 2018’에는 국내 LG화학, 삼성SDI 포함 글로벌 배터리 전문가들이 연사로 참여해 배터리 산업의 현재와 미래의 가치까지도 함께 공유하며 이 자리를 통해 배터리 기술교류 활성화와 다양한 수출의 기회를 마련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더 배터리 컨퍼런스’는 10월 11일부터 12일까지 2일간 코엑스 컨퍼런스 룸 401호에서 개최되며, 웹사이트를 통해 신청 후 참석 가능하다.

인프라 구축의 기회를 제공하는 ‘네트워킹 나이트’와 바이어 1:1 비즈니스 상담회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준비되어 있다.

또한 ‘배터리 Job Fair(잡 페어)’에서는 LG화학, 삼성SDI 등 에너지 산업 유수 기업들이 배터리, 전기차 분야로 구직을 희망하는 사람들을 대상으로 인재 채용에 나선다.

에너지 플러스 2018은 이번 인터배터리 전시를 통해 국내외 리딩 기업들이 선보이는 배터리 신제품과 신기술 등 가장 최신 업계 동향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며 세계적인 에너지 기업들과 국내외 바이어들을 한 곳에서 만나 수출, 비즈니스의 기회까지도 마련할 수 있는 교류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10일부터 12일까지 3일간 코엑스에서 열리는 ‘에너지 플러스 2018’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대한민국 대표 에너지 전문 전시회로 △인터배터리 △한국전기산업대전 △한국발전산업전 △코리아스마트그리드엑스포 등 총 4개 전시회가 동시 개최된다.
 

 

이고운 기자 lgw@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