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12-12 11:22 (수)

다시 보는 [파퓰러사이언스 선정 BEST OF WHAT'S NEW 2017|오토]
다시 보는 [파퓰러사이언스 선정 BEST OF WHAT'S NEW 2017|오토]
  • 파퓰러사이언스
  • 승인 2018.11.15 18: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EST OF WHAT‘S NEW 2017 TOP 스토닉

■ 기아자동차 / 국내 소형SUV 시장에 새 바람 ‘스토닉’ 

스토닉(STONIC)이라는 차의 명칭은 재빠르다는 뜻의 스피디(SPEEDY)와 으뜸음을 뜻하는 토닉(TONIC)의 합성어이다. ‘날렵한 이미지의 소형SUV 리더’ 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기아의 스토닉은 도심형 ‘콤팩트 SUV’를 목표로 △뛰어난 경제성 △최고의 안전성 △민첩한 주행감 △젊고 개성있는 디자인을 중점 개발 방향으로 설정하고 완성도를 높이는데 전력을 다했다.

스토닉은 △동급 최고수준 연비 17.0km/ℓ △드라이브 와이즈, 차량 자세 지원 시스템(VSM+)등 전방위 예방 안전기술 △민첩하고 안정적인 주행감 △스포티하고 감각적인 디자인 △최적의 공간활용성 △기아 T 맵, 애플 카플레이 등 운전 편의를 극대화하는 스마트 편의사양 등 차급의 한계를 넘어서는 제품 경쟁력을 갖췄다. 동급 차에 견줄 수 없는 편안함과 고급스러운 사양으로 강인함까지 견비한 차체를 구현했다.

 

■ 쌍용자동차 / 대형 프리미엄 SUV ‘G4 렉스턴(Rexton)’ 

장중함과 조화로움으로 세계건축의 원형이 되어 온 파르테논 신전(Parthenon)에서 영감을 받아 디자인된 G4 렉스턴의 외관은 Premium Authentic SUV의 전형적인 구조미를 보여준다.

또한 쌍용차의 디자인철학 Nature-born 3Motion 중 Dignified Motion을 토대로 황금비례(Golden Ratio)를 적용하여 궁극의 균형미를 느낄 수 있다.

주행성능(Driving Revolution): 풀프레임 차체와 후륜구동 시스템이 빚어낸 뛰어난 승차감, 4WD의 파워 △안전성(Safety Revolution): 초고장력 4중 구조 쿼드프레임, 동급 최다 9 에어백 △스타일(Style Revolution): 대형 SUV로서의 압도적이고 카리스마 넘치는 디자인 △하이테크(High-tech Revolution): 애플과 안드로이드 모두 사용 가능한 양방향 풀 미러링, 전방위 ADAS, 동급 최대 9.2인치 차세대 AVN 등 신차에 적용된 놀라운 신기술을 함축적으로 표현했다.

 

■ 삼성전자 / 세계최초 차세대 자동차용 eUFS 

세계 최초 차세대 자동차용 ‘128GB(기가바이트) eUFS(embeddedUniversal Flash Storage)’다.

자동차용 ‘128GB eUFS’는 스마트기기와 연결로 다양한 멀티미디어 기능을 수행하는 고사양 자동차의 차세대 ADAS(첨단 운전자 지원 시스템) 및 인포테인먼트, 대시보드 시스템에 최적화된 메모리 제품이다.

자동차용 ‘128GB eUFS’는 내장 메모리 중 최고 수준의 성능으로 850MB/s의 연속 읽기속도와 45,000 IOPS(Input/Output Operations Per Second)의 임의 읽기속도를 구현해 eMMC(embedded Multi Media Card) 5.0 제품 대비 속도가 각각 3.4배, 6.4배 빠르며 eMMC 5.0과 동일한 크기에서 저장 용량은 2배로 늘려 성능과 사용 편의성을 향상시켰다.

또한 ‘JEDEC UFS 2.1’ 규격을 만족시켰을 뿐만 아니라 표준화 예정인 ‘JEDEC UFS 3.0’에서 요구되는 ‘데이터 리프레시(Data Refresh)’ 기능과 ‘온도감지(Temperature Notification)’ 기능으로 안정성을 극대화했다.

‘데이터 리프레시’ 기능은 일정한 기간이 지난 데이터를 새로운 셀(Cell)로 옮겨서 기존 데이터의 읽기와 쓰기 특성을 오랜 기간 유지하게 한다. 이러한 점은 데이터 보존에 있어 수명을 대폭 늘리고 자동차용 반도체에서 신뢰성을 강화 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내열성이 중요한 자동차용 메모리는 온도를 감지할 수 있는 센서 기능을 탑재해 높은 안정성을 구현했다.

 

■ 루카스 블랙박스 / QHD급 블랙박스 ‘LK919QAD’ 

일반 HD보다 해상도가 4배 높은 QHD 화질과 최신 기술이 탑재된 루카스 블랙박스 LK-919 QAD의 카메라는 전방이 QHD(2560x1440p) 화질로 업그레이드 됐고 후방은 FHD(1920x1080p)이며 소니 엑스모(Exmor) 센서를 탑재해 주, 야간 모두 뛰어난 화질을 자랑한다.

또한 초당 30 프레임의 끊김 없는 영상 녹화가 가능하며 와이드 LCD 화면을 통해 16:9 비율의 생생한 고화질 영상을 제공한다.

주요 기능으로는 과속 카메라, 차선 이탈, 전방 추돌 및 앞 차 출발 시 아이콘과 함께 신호음으로 알려주는 ADAS(첨단운전자지원시스템)를 적용하여 사고를 미연에 방지할 수 있도록 해 주며 기존 터널 등 GPS 수신이 어려운 지역에서 서비스가 끊기는 현상을 개선했다.

또한 와이파이(WIFI)를 이용해 블랙박스의 영상을 스마트폰으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특히 LK-919 QAD는 차량의 배터리 전원과의 연결 상태를 본체 LED 표시등으로 확인할 수 있도록 해 소비자들의 편의를 높였다.

스위치를 끈 상태에서 상시 전원 케이블의 연결 상태에 따라 ACC만 연결되면 LED 램프가 빨간색으로, B+만 연결되면 파란색으로, 그리고 ACC와 B+가 모두 정상적으로 연결되면 보라색으로 켜진다.

이 외에도 이벤트 영상 듀얼 세이브(Dual Save) 기능, 역광 보정, 나이트비전, 포맷프리, 타임랩스 녹화, 21개 언어 지원, 배터리 방전 방지를 위한 저전압 차단 기능 등이 지원된다. 

 

■ 리트빅 / AVM 솔루션 

자동차 인포테인먼트 솔루션을 개발하는 기술 혁신형 중소기업 리트빅(Litbig)의 AVM 솔루션이다.

AVM(Around View Monitor) 솔루션은 차량에 장착된 카메라를 통하여 운전자 주변의 화면을 합성하여 실시간으로 주변상황을 확인할 수 있는 ADAS(Advanced Driver Assistance System) 기술이다. AVM 솔루션은 기존의 솔루션과 비교하여 AVM전용 FPGA Chipset 또는 DSP가 필요 없기 때문에 솔루션의 가격을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다.

또한 사각지대 확인을 위한 3D View기능 및 자동으로 카메라 광각보정을 빠르게 지원할 수 있는 원클릭오토캘리브레이션(One-Click Auto Calibration) 기능을 지원한다. 기존에 장착된 AVN(Audio Video Navigation) 또는 모니터 제품에 모듈형태로 간단히 추가하여 AVM 솔루션을 구성할 수도 있다. 

 

■ 현대오트론 / VCI 제어기, GDI 반도체 기술 미세먼지 저감 VCI(Valve Controlled Injection) 기능 적용 엔진 제어기 

VCI(Valve Controlled Injection) 기능이 적용된 1.6 가솔린 터보 GDI 엔진은 연료를 연소실 내에서 직접 분사하기 때문에 엔진 출력 및 연비 측면에서 유리하며 연료를 다중 분사하는데 이는 미세먼지 저감에 획기적으로 기여한다. 다만 이 엔진이 제대로 동작하기 위해서는 ‘제어기’의 엔진 동작 제어가 필수적이다.

VCI 제어기가 바로 그 핵심 역할을 담당한다. VCI 기능이 적용된 엔진 제어기는 인젝터의 개폐 시간을 계산해 인젝터 분사량/ 개폐 타이밍을 제어하고 연료 다중 분사 실시 시 나타나는 오차를 보정해 주는 역할을 담당한다.

VCI 기능 적용 가솔린 엔진 제어기에는 자체 개발한 반도체 2종도 적용되었다. 제어기를 구성하는 회로 각각에 최적화된 전원을 공급하는 ‘복합전원 반도체’, GDI 엔진의 고압펌프, 고압인젝터 등의 제어 기능을 담당하는 ‘GDI 엔진제어용 기능 통합 반도체’다.

복합 전원 반도체는 모니터링 반도체와 변속기 제어기 전원 공급 반도체, 엔진제어기 전원 공급 반도체 3종을 하나로 통합시킨 것으로 제어기에 필요한 최적 성능을 구현한 제품이다. 이미 감마, 카파 GDI 엔진 제어기, 전/후륜 8속 변속기 제어기 등에 적용되어 우수성을 입증 받고 있다.

GDI 엔진 제어용 기능 통합 반도체는 VCI 제어 로직의 핵심이 되는 반도체이다. 연료분사 인젝터, 고압 연료펌프와 점화코일 구동 기능을 하나의 반도체로 구현한 제품이며 소형에서 중형차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차종에서 공용이 가능하다. 이 기술은 현대자동차 ‘코나’에 적용되었다.

 

■ 콘티넨탈 타이어 / ‘맥스 콘택트 MC6’ 

‘맥스 콘택트 MC6’는 견고한 안정성 및 최고 수준의 안전성, 최상의 그립력을 제공하며 스포츠 드라이빙을 즐기는 운전자를 위한 탁월한 노면 응답력과 뛰어난 핸들링을 자랑한다.

또한 젖거나 마른 노면에서의 핸들링, 젖은 노면 제동 및 주행 성능이 기존 제품과 비교해 크게 향상됐다. 소비자의 안전 주행은 물론, 주행의 즐거움과 자신감을 향상시킬 수 있는 타이어 기술이 적용된 제품이다.

다기능 트레드 디자인 : 젖거나 마른 노면 조건에서 제동 거리를 줄이면서 그립력과 핸들링을 향상시키는 다기능 트레드 디자인이 적용됐다. 이 패턴 디자인은 안전계수 및 고속의 코너링에서도 우수한 그립력이 가능하게 한다. 다기능 타이어 트레드는 운전자에게 높은 수준의 안정성과 짧은 제동 거리를 제공한다.

어댑티브 그립 컴파운드: 도로 표면과 연동되는 우수한 그립력을 가능하게 한다. 다양한 도로 표면에서 나노 미터 수준까지 완벽하게 적응할 수 있어 최상의 그립력과 안전성을 제공한다. 

익스트림 포스 구조 : 탁월한 코너링 성능을 제공한다. 고난도 코너링과 고속에서 익스트림 포스(Xtreme-Force) 플라이 소재의 강성은 타이어 굴곡을 줄이고 최대한의 제어와 향상된 핸들링을 제공한다. 반면, 낮은 속도에서 유연한 플라이 소재는 편안한 승차감을 보장한다.

더불어 일상적인 주행을 위한 우수한 주행 성능과 저소음 기능을 갖췄다. 또한 림직경 16에서부터 20인치까지 다양한 사이즈를 갖춰, 폭넓은 승용차 모델에 적용이 가능하다.

 

■ 앨리슨 트랜스미션 / ‘퓨얼센스 2.0‘ 

퓨얼센스는 차량의 최적 연료효율성을 위해 자동 기어 변속을 하는 소프트웨어다. 퓨얼센스2.0은 ‘다이낵티브 시프팅’ 기술이 새롭게 적용돼 기존 버전보다 최대 6% 의 비용이 절감된다.

다이낵티브 시프팅(DynActive Shifting)은 차량 사양, 도로 경사도, 도로 포장 상태 등의 변수를 토대로 가장 연료 효율적인 변속을 하는 기술이다.

퓨얼센스2.0은 ‘정지시 중립’ 기능(차량이 정지할 경우 엔진에 걸리는 하중을 제거하거나 감소시켜 연료 소비량과 배출량을 줄임)이 있다. 이전 버전보다 저속 코스팅(Coasting) 성능이 월등히 개선됐다.

또 엔진 토크 자동 제어로 난폭운전을 억제하는 ‘가속비율 관리’ 기능도 제공한다. 앨리슨 트랜스미션은 퓨얼센스 2.0 출시 전 ‘가다-서다’가 빈번히 발생하는 버스, 폐기물 차량, 화물운송 트럭, 건설자재 트럭 등의 차종을 선별해 총 300만마일을 시험 운행하고 퓨얼센스 2.0의 연료 효율성을 집중 점검했다.

퓨얼센스 2.0 플러스는 차량이 정차할 경우 자동으로 기어를 중립에 위치시켜 불필요한 연료 소모를 방지한다. 퓨얼센스 2.0 맥스는 정차 시 중립 기능과 효율적 가속기능이 극대화 연비 효과가 크다.

앨리슨 제품에 내장된 내장된 토크 컨버터는 엔진 토크를 부드럽게 증가시켜 엔진 동력을 끊김, 손실 없이 부드럽게 전달해 생산성, 연비, 운행 편의성, 안전성 등을 모두 높여준다.

 

■ 한국쉘석유 / 프리미엄 디젤 엔진 오일 브랜드 ‘쉘 리무라(Shell Rimula)’

API CK-4를 충족하는 쉘 리무라 신제품, R5 LE 10W-40과 R4 L 15W-40은 장기적으로 차량 관리에 필요한 운전자의 총 소유비용(TCO, Total Cost of Ownership)을 절감시키는 데 유용한 제품이다. 

쉘 리무라 CK-4 제품은 연비 향상과 CO2 배기가스 저감을 위해 엔진을 깨끗하게 유지시켜 엔진 효율성을 극대화했다. 이를 통해 엔진 보호력이 증가된 엔진 오일은 엔진 내구성을 향상시켜 갑작스럽게 엔진을 수리해야 하는 상황이 발생하지 않도록 도와준다.

또한 이 제품은 엔진 보호력 및 피스톤 청정성, 산화 안정도, 전단 안정성, 연비 개선 부분에서 성능이 더 향상된 것이 특징이며 2017년 이전에 제작된 모든 트럭 엔진과도 호환 가능하다.

API의 CK-4 규격은 개발된 지 10년이 지난 기존 CJ-4 규격을 대체하기 위해 개발됐다. 쉘 윤활유는 API CK-4의 규격 정의 및 개발을 위해 구성된 위원회를 이끄는 등 CK-4 규격 개발에 주도적인 역할을 담당해왔다.

또한 주요 엔진 OEM 및 고객사와 함께 지구 1500바퀴에 해당하는 6400만km 이상의 거리를 실제 주행하는 등 엄격한 성능 테스트를 거친 제품이다.

 

 

 

파퓰러사이언스 webmaster@popsci.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