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08 14:22 (금)
'인생다큐 마이웨이' 임주리, 아버지 사망부터 어머니 사업실패까지 '노래 시작하며 가장 노릇'
'인생다큐 마이웨이' 임주리, 아버지 사망부터 어머니 사업실패까지 '노래 시작하며 가장 노릇'
  • 김성진
  • 승인 2018.12.06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사진=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인생다큐 마이웨이' 임주리가 노래를 시작한 이유를 밝혔다.

6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임주리가 등장, 일상을 공개했다.

임주리는 이날 방송에서 어린시절 언급을 했다.

그는 "집이 부유했다. 그런데 아버지께서 일찍 생을 마감하셨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어머님께서 아버지께 받은 유산으로 양장점 등 다양한 사업을 했다"고 설명했다.

그는 "그 당시에 제일 힘든 것만 했다"며 사업실패를 언급했다.

이후 임주리는 "직접 오디션을 보러 다녔다"고 말했다.

이어 "무명으로 노래를 부르고 있었는데 함중아 선생님이 찾아왔다. 강남에서 노래 잘 부르는 애가 있다고 해서 왔다. 당시 김희갑, 음반제작자 등이 나하고 하고 싶다고 말했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희갑 선생님이 일일드라마 주제가를 받고 이은하 씨를 주려고 했는데 나를 주게 됐다"고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김성진 kimsj@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