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5 17:21 (금)
'불타는 청춘', 금잔디가 최성국집에 놀러간 사연
'불타는 청춘', 금잔디가 최성국집에 놀러간 사연
  • 김성진
  • 승인 2018.12.26 0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불타는 청춘' 방송 캡처

 

'불타는 청춘' 금잔디가 최성국 집에 놀러갔다. 

25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충'에서 트로트가수 금잔디와 배우 최성국과 돈독한 사이라며 집을 방문했었다고 털어놨다.

최성국은 "금잔디가 너희 집에도 갔다며?"라는 이연수의 물음에 "어, 우리 집 앞에 왔었어"라고 답했다.  

이에 김광규는 "집 앞이 아니라 집 안에 들어갔다며?", 송은이는 "아니, 이게 무슨 일이야?"라고 추궁했다.  이어 "나 성국 오빠 집까지 갔었다. 집 안에까지 가서 구경 다 하고. 그날 빵도 되게 많이 사주었다"며 말하는 금잔디에게 놀란 김광규는 "성국이가 너한테 집에 가자고 그랬어?"라고 물었고, 금잔디는 "그렇다. 마이쭈도 한 통 다 주시고"라고 답했다.  한정수는 "그 정도면 거의 프러포즈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전해 듣고 당황한 최성국은 "그때 왜 왔지?"라고 물었고, 금잔디는 "영상 뭐 확인시켜주신다고 계속 영상 보여주셨잖아. 다 오빠가 나온 영상만 보여주셨다"고 답했다.

이에 최성국은 "우리 집 1층 빵 사주고, 우리 집에 들어와서 뭘 같이 봤어. 그리고 갔어. 그게 다야. 근데 암튼 간에 오해의 소지가 있으니까"라고 편집을 부탁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불타는 청춘'은 매주 화요일 오후 방송된다.

 

김성진 kimsj@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