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5 17:21 (금)
효린, 축하무대 섹시미 발산 파격 의상으로 엇갈린 누리꾼 반응
효린, 축하무대 섹시미 발산 파격 의상으로 엇갈린 누리꾼 반응
  • 김성진
  • 승인 2019.01.01 11: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KBS '2018연기대상'
사진=KBS '2018연기대상'

효린의 파격적인 무대가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효린은 지난달 31일 2018 KBS 연기대상 2부 축하무대를 가졌다. 

효린의 솔로로  무대가 이어지며 재킷을 벗어던진 효린은 둔부가 드러나는 하이 레그 의상을 선보이며 더욱 이목을 모았다.

'바다 보러 갈래'와 발매 당시에도 선정성 논란이 일었던 '달리'를 선곡하며 파격 의상으로 강도 높은 섹시 퍼포먼스를 펼쳤다.

무대 이후 효린의 섹시한 무대가 인상적이었다는 반응과 연기자들의 연말 축제와 온 가족이 지켜보는데 과했다는 지적과 퍼포먼스일 뿐이라는 다양한 의견이 이어지고 있다. 

 

김성진 kimsj@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