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4-24 17:45 (화)
현대차, ‘아이오닉 2018’
현대차, ‘아이오닉 2018’
  • 김윤겸 기자
  • 승인 2018.03.22 09: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렉트릭 아이오닉블랙 패키지가 적용된 현대자동차 아이오닉 2018

 

친환경 세단 아이오닉 삼총사(EV, HEV, PHEV)가 더욱 강력해진 경제성을 갖춘 2018년형으로 재탄생했다.

현대자동차㈜는 향상된 상품성과 합리적인 가격으로 무장한 아이오닉 2018을 22일(목)부터 시판한다고 밝혔다.

아이오닉 2018은 △세이프티 언락(Un-lock) 기능을 기본 탑재하고 △운전석 자세 메모리 시스템(IMS)과 △하이빔 보조(HBA) △운전자주의 경고(DAW) 등 현대 스마트 센스 사양을 추가해 안전성과 편의성이 강화된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AI 기반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 ‘카카오 I(아이)’가 적용되고 △블루링크 무상 사용 기간을 5년으로 연장(기존 2년)하는 등 커넥티드 서비스도 향상됐다.

특히 전기차인 아이오닉 일렉트릭 2018은 1회 충전당 주행가능 거리가 확대되고 독보적인 충전 서비스와 보증 프로그램을 갖췄다.

아이오닉 일렉트릭 2018은 배터리 제어 로직 최적화를 통해 한 번 충전에 주행할 수 있는 거리가 200km(기존 191km)로 확대돼 도심 주행에 탁월하다.

이와 함께 아이오닉 일렉트릭 2018은 차량이 능동적으로 배터리 상태를 감지해 배터리가 방전되기 전 고객에게 미리 알려주는 실시간 케어 기능이 추가된다.

주행 중 배터리가 일정량 이하로 떨어지면 자동으로 알람을 띄워 가까운 충전소를 안내해주거나 내비게이션 화면 터치를 통해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를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단,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는 연 4회, 5년 내 무상 제공).

운전자가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를 호출할 경우 차량의 위치 정보가 블루링크를 통해 고객센터로 즉각 전달되며 해당 위치로 서비스 차량이 출동해 충전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특히 올 하반기부터는 찾아가는 충전 서비스에 사용되는 서비스 차량이 대폭 확대돼 서비스 대기 시간이 단축될 예정이다.

아울러 현대차는 올해 아이오닉 일렉트릭 2018을 예약한 고객 중 3천명(출고 선착순)에게 2년간 무제한 사용 가능한 충전 카드를 제공할 예정이다. 지난해에 이어 ‘홈 충전기 원스탑 컨설팅 서비스’를 실시해 입주민 동의부터 설치, 보조금 신청, 유지 및 관리까지 전 과정을 무료로 대행해준다.
 
또한 ‘배터리 평생 보증 서비스’와 3년 이내 현대차 재구매 시 합리적인 중고차 잔가를 보장해주는 ‘중고차 잔가 보장 서비스’도 지속 제공한다.

이 외에도 고객 의견을 반영해 아이오닉 일렉트릭 2018의 새로운 선택 품목으로 △블랙 하이그로시(유광) 그릴과 △크롬 아웃사이드 핸들 △메탈 페달 등이 포함된 ‘아이오닉 블랙’ 패키지가 새롭게 도입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