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0 10:46 (화)

인공지능, 소설 '에러훤'에 등장
인공지능, 소설 '에러훤'에 등장
  • 임현재 기자
  • 승인 2019.09.04 16: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뮤엘 버틀러가 1872년에 발표한 소설 <에러훤>의 등장 인물들은 언젠가 컴퓨터가 인간을 대체할 거라고 예측한다. 그래서 이들은 스마트 기기를 금지시킨다. 그러나 현실 세계에서는, 인공지능에 관한 다트머스 워크숍이 열린 1950년대부터 컴퓨터의 학습 능력이 인간을 능가하기 시작했다. 이 때 IBM의 아더 새뮤엘은 인공지능 체스 선수를 설계했다. 이 체스 선수는 새뮤엘을 이길 때까지 스스로 실력을 다듬을 수 있었다.

 

임현재 기자 limhj@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