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28 10:14 (수)
우주왕복선에 거는 기대...미래의 우주철도
우주왕복선에 거는 기대...미래의 우주철도
  • 임현재 기자
  • 승인 2020.06.08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초의 전자 암호 플라스틱 카드, 네비게이션 시스템 탑재된 자동차
파퓰러사이언스 1974년11월호 표지 사진


30년 전, 우주왕복선은 저렴하고 안전한 우주여행에 대한 밝은 미래를 보여주었다. 이제 그 오랜 꿈이 현실로 다가오고 있다.
로켓, 우주선, 비행기를 하나로 합쳤다. 당시 기사를 보면 나사에서 제안한 재사용 우주선을 미래의 “우주철도”로 묘사하고 있다. 3부분으로 구성된 이 우주선은 기후, 의료, 군사 실험 장비를 갖추고, 무인 탐사기도 수송 및 운영할 예정이었다. 이 프로그램은 1979년 시작되어 12년 간 평균 주 1회 비행을 계획하면서, 비행 1회당 천만 달러로 “우주운용 비용을 극적으로 감소”시킬 것으로 예상되었다.

그러나 2년 연기된 1981년의 첫 발사 이후, 우주비행은 연간 9회를 넘기지 못했고 비행 1회당 비용도 4억 달러 이상 소요되었다. 우주비행선이 100회 이상의 임무를 완수하기는 했지만(최근의 허블 망원경 및 국제우주정거장 서비스 포함), 5대 중 2대는 그 승무원들과 함께 비극적인 결말을 맞았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프로그램은 계속 진행되고 있다.

비디오 디스크는 레코드를 이용해 TV로도 디즈니 영화와 로렐&하디 영화를 시청할 수 있게 되었다. 이 재생장치는 대형 디스크를 읽을 수 있도록 개발된 장치(DVD의 전신)였지만, 곧 VCR에게 그 자리를 내주고 만다.

지금처럼 GPS가 길 잃은 운전자들을 구해주기 오래 전에, “프로그램 드라이빙”이 독일 뮌니히에서 테스트되었다. 지하 전선과 거리 컴퓨터(curbside computer)가 자동차의 수신기에 실시간으로 도로 상황을 전달하면서 언제 어디서 돌아야 예정된 목적지로 도착할 수 있는지를 보여 주었다. 1개 도시 당 시스템 설치비용이 2백만 달러였지만, 실제로 사용되진 못했다.

ADT키큐리티 사의 새로운 전자 암호 플라스틱 카드 덕분에 호텔 투숙객들은 방을 떠날 때 문자 그대로 열쇠를 버릴 수 있었다. 기존의 금속 열쇠는 호텔에서 거의 자취를 감추게 된 것이다. 1974년 파퓰러사이언스에서 밝힌 내용이다.

 

임현재 기자 limhj@hmgp.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