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0 08:09 (화)
제조 소기업 저탄소 경영 전환하면 '최대 5,000만원' 지원
제조 소기업 저탄소 경영 전환하면 '최대 5,000만원' 지원
  • 이준섭 기자
  • 승인 2021.07.12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부가 탄소저감 가능성이 높은 제조 소기업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컨설팅 및 맞춤형 패키지 지원을 통해 저탄소 경영체계 구축을 위해 지원에 나선다.

중소벤처기업부는 제조 소기업의 저탄소 경영 전환을 위한 ’2021년 탄소중립 경영혁신 바우처 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오늘부터 이달 30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탄소중립 경영혁신 바우처‘는 제조 소기업을 대상으로 탄소 수준 진단 후 심층 컨설팅을 추진하고 컨설팅 결과에 따라 기술지원 프로그램을 패키지로 제공하는 사업으로 올해 처음 추진되는 정책이다.

특히 실효성 제고를 위해 탄소중립 인식개선 교육을 연계하고 컨설팅을 완료한 기업 중 탄소 저감 장비와 시설물 교체 비용이 부족한 기업에게는 전용 자금도 연계할 예정이다.

바우처를 지원받을 수 있는 대상은 최근 3개년 평균 매출액 120억원 이하의 제조 소기업으로 컨설팅, 기술지원 2개 분야의 프로그램에서 원하는 수행기관을 선택해 맞춤형 바우처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고탄소 배출업종 등을 고려해 최종 선정된 기업에게는 기업당 최고 5,000만원 한도에서 바우처 발급금액의 90%를 지원한다. 기업이 부담할 분담금은 바우처 금액의 10%다. 바우처 사업에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30일 18시까지 혁신바우처플랫폼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다.

김성섭 중기부 지역기업정책관은 “탄소 저감이라는 새로운 국제질서에 대응하기 위해 제조 소기업도 변화가 불가피한 상황으로 탄소중립 경영혁신 바우처 사업을 통해 저탄소 경영 전환의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제조 소기업이 정책환경 변화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도록 정책적인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탄소중립 경영혁신 바우처 서비스 내용/제공=중소벤처기업부
탄소중립 경영혁신 바우처 서비스 내용/제공=중소벤처기업부

 

 

이준섭 기자 jslee@fortunekorea.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