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1-08 14:22 (금)
콕배스, 솔리드 '이 밤의 끝을 잡고' 한국 감성으로 소화..그는 누구?
콕배스, 솔리드 '이 밤의 끝을 잡고' 한국 감성으로 소화..그는 누구?
  • 김성진
  • 승인 2018.12.01 1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더팬' 방송 캡처
사진=SBS '더팬' 방송 캡처

 

뮤지션 콕배스가 '더팬'에 등장했다. 그는 남다른 감성으로 패널들을 울렸다.

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더팬'에는 거미가 등장, 콕배스를 추천했다.

거미는 "힘든 상황에서 음악을 하는 친구다. 혼자 여러 아르바이트를 하면서 독학으로 음악을 공부한 친구다"라고 소개했다.

이어 콕배스가 등장, 솔리드의 '이 밤의 끝을 잡고' 노래를 시작해나갔다.

그의 달달한 목소리에 패널들은 모두 감탄했다.

특히 관객들 역시 묘한 분위기에 모두 긴장한 채 무대를 바라봤다.

콕배스는 팝과 가요 감성을 넘나드는 묘한 분위기로 분위기를 압도했다.

한편 '더팬'은 매주 토요일 오후 SBS를 통해 시청할 수 있다.

 

김성진 kimsj@hmgp.co.k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